체험담

 

Dr. Rob Streisfeld의 기고 2014.02.14 12:41

Dr. Rob Streisfeld

Views : 3123

잠시 멈추어 생각해 보면, 우리는이 복잡하고 빠른 세상 속에서 우리가 어떻게 살아가는 지에 대해 놀라울 때가 있다. 하루하루 우리는 막대한 스트레스를 마주하며 살아간다. 이러한 스트레스 중에서는 물론 우리가 제어할 수 있는 것이 있고, 그렇지 못한 것이 있기 마련이다. 우리가 우리 자신의 몸을 소홀히하고, 이러한 스트레스들이 우리의 신체 기관에 미치는 영향을 무시한다면, 우리가 즐길 수 있는 하루하루가 빠르게 줄어들 것이다.

 

폐와 간, 두뇌 등 각각의 신체 장기들은 최대의 건강을 유지하는 데 각자의 역할을 하고 있다. 전체 신체 시스템을 돌봐야 한다는 점에서 이는 쉽지 않아보이지만, 사실상 스트레스의 근원이 되는 포인트를 돌봐야 한다는 점에서 아이러니하기도 하다.

 

신선하고, 가공되지 않은 천연 음식을 먹는 것이 그렇지 않았을 때(인위적, 화학적으로 가공된 음식)보다 우리의 장기에 스트레스를 줄여줄 수 있다. 물론, 우리가 먹는 음식과 소화기관 건강이 몸을 강하고 좋은 영양 상태로 유지시켜 주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깨끗한 물, 공기, 그리고 꾸준한 운동 또한 건강을 지속하는 데 중요하다고 알려져 있다.

 

우리가 바른 식습관을 위해 노력하는 것과 동시에, 건강 보조 식품, 비타민, 미네랄, 그리고 각종 허브 제품에 대한 관심 또한 최근 들어 급격히 증가해 왔다. 사람들은 몸이 하루를 기능하기 위해 건강한 식습관 이외에 보충해 주어야 하는 중요한 요소들에 대해 인식하기 시작했다. 여기에서 흥미로운 사실은, 미국 이외의 특정 몇몇 국가들에서는 꾸준히 각종 허브와 향신료를 음식에 넣어 조리하고, 몸에 각종 효능과 수분을 공급해주는 허브 티를 많이 마신다는 것이다.

 

천연 식품/제품 산업은 제품의 품질을 향상시키려는 노력, 안전성과 유효성에 개선에 대한 노력으로 꾸준히 진화해 왔다. 더 쉽게 소비자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다양한 배송 시스템을 도입한 것도 그 중의 하나이다. 다양한 종류의 제품들과 그 경로의 개선은 초보자부터 전문가까지 쉽게 사용할 수 있게 변화하였고, 이는 생활 습관의 변화까지도 불러왔다.

 

하지만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하는가? 우리의 전반적인 건강에 대해 이야기하자면, 나는 혈당관리를 우선으로 뽑겠다. 간단하게 들리지 않는가? 물론, 다양한 요인들, 여러 신체기관이 혈당 조절에 관여하는 것은 사실이다. 췌장에서부터 부신까지, 물론 소화계까지도. 얼마나 우리의 몸이 스트레스를 받고 그를 조절할 수 있는지 또한 중요한 요소이다.

 

어떤 종류의 허브 보조 식품을 섭취하든, 몸에 귀를 기울이는 것이 중요하다. 필요하다면, 사전에 검색해보거나 전문가와 상의하는 것도 방법이다. 개인적으로 나는 몸을 꾸준히 해독하는 데 노력하며 식습관에 신경쓰는 비교적 건강한 사람이다. 나 또한 자연 치유법, 음식, 건강 보조식품을 연구하는 데 몇 년을 투자했고, 사실 이미 시장에 나와있는 제품이나, 테스트 등 검증을 거쳐야 하는 제품들에 대해 자주 검토를 요청 받는다.

최근 나는 엘레오틴®이라고 불리는 제품을 소개받았다. 혈당에 균형을 잡아주고, 해독 작용을 한다고 알려진 제품으로 티, 캡슐 형의 생약 제재라고 한다. 개인적으로 강장제 역할을 하는 약초들, Astragalus (자운영속)나 Licorice Root (감초), Schizandrae(오미자) 등을 선호한다. 이러한 약초들은 체내 혈당을 조절하면서 스트레스를 더 유연하게 다룰 수 있도록 해주는 역할을 한다. 우리의 몸에 부담이 되지 않는 선에서 동시에 신체 시스템에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엘레오틴®의 아이디어는 매우 참신하다. 엘레오틴® 은 스트레스와 혈당을 제어하는 동시에, 신체 내의 노폐물을 제거하는 데에도 도움을 준다. 우리 신체 내의 소화기관 내벽에 붙어있는 불필요한 찌꺼기들은 최대 몇 파운드(lb)까지도 나가기도 한다. 엘레오틴®은 또한 체중 조절에도 도움이 되는데, 이는 에너지의 양을 늘리고, 수면의 질을 개선하며, 신진대사가 더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데 그 원리가 있다. 이외에도 더 다양한 잠재적인 효능을 기대할 수 있지만, 물론 모든 사람들이 이러한 제품에서 동일한 반응을 같은 기간 내에 볼 수 있다고는 할 수 없다. 그러나, 다른 제약회사 제품들이나, 인공 기능식품들을 선택하느니, 나는 절대적으로 천연 허브 티/캡슐 제품들을 선택하겠다.

 

엘레오틴®에 대해 또 다른 눈여겨 볼 점 하나는, Eastwood 사 와 엘레오틴®에 대한 기술을 뒷받침하는 과학 기술이다. 엘레오틴®은 캐나다 알버타 대학 내의 부설 기관인 Julia McFarlane 당뇨 연구센터의 연구진들에 의해 개발된 약초 혼합물로부터 시작되었다. 제품으로서 캐나다 내에 처음 소개된 해인 1997년부터 엘레오틴®은 많은 당뇨를 가진 사람들을 도와왔다. 이외에도 다양한 과학적 실험들, 연구자료들이 엘레오틴®의 입지를 더욱 탄탄하게 해왔다. 엘레오틴®이 근육이나 간 내에서 인슐린 수용성을 재생시키고, 췌장 내의 베타세포(인슐린을 분비하는 역할을 함)를 재생시키는 역할을 한다는 것은 이러한 연구자료들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는 또한 단기적인 약효 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신체의 전반적인 건강을 유지시키고 혈당을 제어하는 데 큰 도움을 준다고 볼 수 있다.

 

마지막으로, 우리의 신체를 위해 복용하는 여러 건강기능 식품들에 대해 생각해 볼 때, 나는 다시 한 번 복용 전에 그 제품들에 대해 더 잘 알아보기를 권고하고 싶다. 당신이 먹는 것에 대해 익숙해져야 하고, 어떠한 과학적 사실들이 그를 뒷받침하는지를 알아보도록 해라. 내 몸에 대해 의식적인 소비자가 되는 것, 그 것이 가장 중요하다.

 

 

모두가 행복하고 건강하기를 바라며,

 

2013년 12월 2일,

Dr. Rob Streisfeld

 

(이는 Dr. Rob Streisfeld의 영문 논설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입니다.)

List
Back
총 97
ID 제목 글쓴이 날자 조회
98 328이던 당수치가 99로! Magdalena 2014-06-09 3533
97 엘레오틴 플래티넘 플러스 후기 John H. 2014-05-20 3379
96 슈퍼브리앙을 먹고 달라진 우리아이 H.R. Lee 2014-04-30 4270
95 플로리다에서 온 편지 Rose R. Ho 2014-04-30 2522
94 Dr. Rob Streisfeld의 기고 Dr. Rob St 2014-02-14 3123
93 슈퍼 밴틀리 복용후 변화 안성택 2014-01-07 3534
92 엘레오틴® 벤틀리, 11.8이던 당수치가 5.8로! Robert Hay 2013-12-31 3209
91 체험사례 (자궁암) 박영근 2013-12-27 2971
90 공부를 즐겁게 해준 나의 브리앙! 김유현 2013-12-26 3063
89 고혈압을 슈퍼 벤틀리로 고친 경험담 윤태준 2013-12-16 4539
88 엘레오틴® 클린즈 & 디톡스 - 엘레오틴® 엠비티 패키지 Jessica 2013-12-09 2488
87 골드캡슐 복용 후 인슐린 주사량의 변화 Jack Fiedl 2013-12-09 2526
86 슈퍼벤트리 체험담 윤지현 2013-12-09 2668
85 체험사례 이기남 2013-12-09 2642
84 엘레오틴 체험담 RoxAnne 2013-11-01 3507
83 엘레오틴 클린즈 앤 디톡스 후기 Justin H. 2013-11-01 2524
82 일주일 만에 15파운드를 빠지게 한 엘레오틴! Monica Sut 2013-11-01 2701
81 엘레오틴 클린즈 앤 디톡스, 뱃살도 빠졌어요! Ms. Saradg 2013-10-31 2617
80 엘레오틴 벤틀리로 3주만에 느끼는 몸의 변화 R. Sawczyn 2013-10-21 2814
79 출산 후 엘레오틴 클렌즈로 되찾은 몸매 J. Tranqui 2013-10-21 2586
1 2 3 4 5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을 부담없이 나누신 것으로, 상업적으로 사용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따라서, 연구와 자기자신의 치료를 위해 간증을 참고하시는 이외에 어떠한 직접 간접 광고에 사용하시지 않아야 됨을 밝힙니다. 상업적인 목적으로 복사/인용/게재를 절대 금하고 있습니다. 간증자에게 연락을 취하거나 확인을 하는 등 부담을 드리는 행위도 금하고 있습니다.
검색 검색